빈집 800만채 일본 빈집 대란

독거노인이 사망하면서 꾸준히 증가하는 빈집